QUICK MENU
공공누리 1유형(출처표시)

국립중앙도서관의 보도자료를 제공해 드립니다.
국립중앙도서관의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 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오늘의 기억, 누리집! 국가기록물로 재탄생하다”
  • 작성부서 국제교류홍보팀
  • 등록일 2022-07-18
  • 조회 197
글자크기

“오늘의 기억, 누리집! 국가기록물로 재탄생하다”

- 국립중앙도서관 오아시스(OASIS) 누리집 새단장-



국립중앙도서관(관장 서혜란)은 지난 7월 15일 국내 유일의 웹 자원 아카이브 시스템인‘오아시스(OASIS)’누리집(nl.go.kr/oasis)을 새롭게 개편했다고 밝혔다.

이번 개편을 통해 웹 접근성 개선, 반응형 기술이 적용되어 PC 뿐 아니라 모바일 등 다양한 기기를 통한 서비스 이용이 가능해졌고, 화면 디자인 변경 및 메뉴 단순화, 통합 검색 및 패싯 검색 등 이용자 편의성이 대폭 개선되었다.

국립중앙도서관은 도서관법에 따라 우리나라에서 서비스 중인 온라인 자료를 공식 수집하는 국가전담기관으로, 2004년부터 인터넷자원(웹사이트·웹자료)을 수집·보존하는 오아시스(OASIS) 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2022년 현재 우리나라에는 약 105만개 웹사이트가 서비스 중이며, 매년 약 30만개가 없어지고 새로 등장하고 있다. 오아시스 누리집에는 총 156만 건 이상의 수집된 인터넷 자원이 서비스되고 있으며, 지금은 사라진 2014 인천아시아경기대회조직위원회 누리집(www.incheon2014ag.org)이나 국무총리실 누리집(www.pmo.go.kr)을 시대순으로 찾아 볼 수 있다.

또한 우리나라 주요 선거(제20대 대통령선거, 4·7 재보궐선거 등), 국제체육행사(2020 도쿄올림픽 등), 국가재난(코로나-19 등) 등 주제·이슈 및 재난별 컬렉션 단위로 제공하는 등 이용자 눈높이에 맞춘 다양한 컨텐츠 서비스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국립중앙도서관 조영주 지식정보관리부장은 “오아시스 누리집은 오늘의 기억을 담는 소중한 기록보존공간이다. 국립중앙도서관은 역사적 사실 뿐 아니라 생활상까지 우리나라의 다양한 디지털자원을 빠짐없이 수집·보존하여 국가기록물로 만든 후 미래세대에 전승하는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붙임 오아시스 누리집 이미지

external_image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국립중앙도서관 온라인자료과 사무관 김경철(☎ 02-590-0611), 주무관 안경자(☎ 02-3483-8884)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