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킵네비게이션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메인메뉴 국립장애인도서관홈페이지 바로가기

닫기

보존용자료이용 안내

닫기

책표지

검색히스토리

닫기

검색히스토리

* 보유한도 건수는 10건입니다.
검색히스토리 목록
자료구분 검색질의어 검색건수
     

상세검색

상세검색 닫기
자료구분 선택
단행자료
연속자료
멀티미디어자료
장애인자료
웹정보자료
선택된 자료구분
  • 자료구분 선택
도서 상세 검색
도서 상세 검색
분류기호 참조
청구기호 검색
한국대학명
코드명
대학명 참조
한국정부기관명
코드명
정부기관명 참조
도서 상세 검색
발행년도 년 부터
소장기관 검색
판종유형/판종
내용형식
KDC 주제
주제명을 이용한 검색

주제명을 통해 자료를 검색할 수 있습니다.

1. 주제를 입력하세요

주제명찾기
주제어 찾기

이용안내

검색방식 안내. 전방일치: 입력하신 키워드로 시작하는 주제어, 후방일치:입력하신 키워드로 끝나는 주제어, 부분일치:입력하신 키워드 포함하는 주제어

  • ① 검색방식
    • 전방일치- 입력하신 키워드로 시작하는 주제어
    • 후방일치- 입력하신 키워드로 끝나는 주제어
    • 부분일치- 입력하신 키워드 포함하는 주제어
  • ② 주제 입력란에 검색어를 입력하시고 [주제어 찾기]버튼을 클릭합니다.

2. 주제어를 선택하세요

목록

3. 주제어를 모아 검색할 수 있습니다.

선택된 주제명

[검색결과: 0건] 주제명을 선택하세요

동영상자료 동영상자료 강의 kor

중국의 4대 시인을 만나다. [2], 『망악』, 『방병조호마』, 『등고』, 『등악양루』

책표지 크게보기
표제/저자사항
중국의 4대 시인을 만나다. [2], 『망악』, 『방병조호마』, 『등고』, 『등악양루』
김성곤[1962-] 강사
발행사항
서울 : 아트앤스터디, 2015
형태사항
전자자료(Video)동영상 파일 1개(33분 11초, 166 MB) : 천연색
주기사항
시스템 사항: 시스템사양: 화면비율, 720:406
분류기호
한국십진분류법-> 821
주제명
중국 시[中國詩]   
자료이용안내
국립중앙도서관 내에서 이용이 가능합니다. 정기이용증 소지자는 이용제한이 없습니다.

목차

[목차]

『망악』, 『방병조호마』, 『등고』, 『등악양루』 (2)

펼쳐보기

초록내용/해제내용

[초록]

4대 시인을 통해 중국 고전 문학을 살펴본다!
중국의 지도자들은 자신의 뜻을 전하기 위해 한시(漢詩)를 자주 활용한다. 이것은 공자 때부터 내려오는 중국의 오랜 전통이다. 공자는 "시를 배우지 않으면 말을 할 수 없다(不學詩 爲以言)"고까지 하였다. 따라서 한시는 중국의 문화와 전통을 두루 이해하는 데 필수 요소라 할 수 있다.
이 강좌에서는 한시의 최고봉으로 꼽히는 성당(盛唐: 현종의 훌륭한 통치로 태평성대를 이루었던 당나라의 전성기) 시대의 시들을 이백과 두보를 중심으로 살펴보고, 송나라의 대문호였던 소동파와 청빈한 선비의 전형을 보여준 동진 말기의 대표 시인 도연명의 삶과 문학도 함께 배워볼 것이다.

중국 최고의 시인 이백

이백(李白, 701~762)은 당나라 시대에 활동한 중국 최고의 시인이며, 시선(詩仙)으로 불린다. 우리에게는 이태백으로 잘 알려져 있다. 이백은 25세 때 고향인 촉나라를 떠나서 장난(江南), 산둥(山東) 등지를 떠돌며 일생을 보냈다. 이백은 각지를 방랑하며 인간을 초월하고자 했다. 본 강의에서는 이러한 이백의 삶을 살펴보고, 이백의 시 <산중문답山中問答>, <장진주將進酒>, <행로난行路難> 등을 통해 성당(盛唐, 당나라 문학의 전성기)의 웅혼하고도 진취적인 기상을 배운다.

중국 시의 또 다른 천재 두보

두보(杜甫, 712~770)는 이백과 함께 이두(李杜)라고 일컬어질 만큼 이백에 버금가는 최고의 시인이다. 두보는 각지를 방랑하기도 했지만, 관직에 오르기도 했다. 그는 성실한 자세로 인간의 심리와 자연에서 새로운 감각을 찾아내어 시로 표현했다. 이러한 두보의 삶과 함께 <망악望岳>, <방병조호마房兵曹胡馬> 등과 같은 젊은 시절의 패기 넘치는 시와 <등악양루登岳陽樓>, <등고登高> 등과 같은 노년의 절창들을 통해 두보 시학의 진수를 배운다.

북송 시대의 최고 시인 소동파

소동파(蘇東坡, 1037~1101)는 송나라 최고 시인이며 문장에 있어서도 당송 팔대가의 한 사람에 해당할 정도로 뛰어나다. 과거 시험에 급제해 벼슬을 했지만 천성적으로 자유로웠으며, 일반 백성들과 함께 삶을 살았다. “독서가 만 권에 달하여도 율(律)은 읽지 않는다”고 한 말이 유명하다. 이 말로 인해 필화 사건이 일어나 감옥에 갇히기도 했다. 이러한 소동파의 삶과 함께 <적벽부赤壁賦> 등, 우리에게도 잘 알려진 소동파의 유명한 시문을 통해 중국 지성사의 가장 뛰어난 인물 소동파의 파란만장하면서도 행복했던 삶을 들여다본다.

동진 시대 최고 시인 도연명

도연명(陶淵明, 365~427)은 동진 말기 중국의 대표적인 시인이다. 당대 이후에는 6조 최고의 시인으로 평가되었다. 그는 문 앞에 버드나무를 다섯 그루 심어 놓고 자신을 오류(五柳) 선생이라 칭했다. 29세에 벼슬에 올랐지만, 평생의 대부분을 민간인으로 살았다. 그렇기 때문에 그의 시는 귀족적 생활에 따른 유희 문학이 아니라, 민중의 삶 자체를 노래한 인간 문학이었다. 이러한 도연명의 삶을 통해, <음주飮酒>, <귀원전거歸園田居>, <도화원기桃花源記>, <오류선생전五柳先生傳> 등과 같이 많이 알려진 도연명의 시문을 통해 술과 국화의 시인 도연명의 멋진 삶을 배운다.

펼쳐보기

관련 분야 최신자료

관련 분야 인기대출자료

퀵메뉴

  • 메일링서비스 신청
  • 협약도서관 안내
  • 사서에게물어보세요
  • 프로그램 다운로드
맨위로
  • 페이지 위로
  • 페이지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