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킵네비게이션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메인메뉴 국립장애인도서관홈페이지 바로가기

닫기

보존용자료이용 안내

닫기

책표지

검색히스토리

닫기

검색히스토리

* 보유한도 건수는 10건입니다.
검색히스토리 목록
자료구분 검색질의어 검색건수
     

상세검색

상세검색 닫기
자료구분 선택
단행자료
연속자료
멀티미디어자료
장애인자료
웹정보자료
선택된 자료구분
  • 자료구분 선택
도서 상세 검색
도서 상세 검색
분류기호 참조
청구기호 검색
한국대학명
코드명
대학명 참조
한국정부기관명
코드명
정부기관명 참조
도서 상세 검색
발행년도 년 부터
소장기관 검색
판종유형/판종
내용형식
KDC 주제
주제명을 이용한 검색

주제명을 통해 자료를 검색할 수 있습니다.

1. 주제를 입력하세요

주제명찾기
주제어 찾기

이용안내

검색방식 안내. 전방일치: 입력하신 키워드로 시작하는 주제어, 후방일치:입력하신 키워드로 끝나는 주제어, 부분일치:입력하신 키워드 포함하는 주제어

  • ① 검색방식
    • 전방일치- 입력하신 키워드로 시작하는 주제어
    • 후방일치- 입력하신 키워드로 끝나는 주제어
    • 부분일치- 입력하신 키워드 포함하는 주제어
  • ② 주제 입력란에 검색어를 입력하시고 [주제어 찾기]버튼을 클릭합니다.

2. 주제어를 선택하세요

목록

3. 주제어를 모아 검색할 수 있습니다.

선택된 주제명

[검색결과: 0건] 주제명을 선택하세요

전자저널 텍스트 학술논문 kor

고려와 조선 전기의 위령선 활용: 동아시아 본초학의 한 사례 = practical use of the clematis root during the Koryo to the early days of the Chosŏn

책표지 크게보기
표제/저자사항
고려와 조선 전기의 위령선 활용: 동아시아 본초학의 한 사례 = practical use of the clematis root during the Koryo to the early days of the Chosŏn
이경록
발행사항
서울 : 성균관대학교 대동문화연구원, 2012
형태사항
전자자료(Application)PDF34 p.
주기사항
수록자료: 大東文化硏究 제77집 (2012----), p. 189-222 ISSN 1225-3820
표준번호/부호
uci  G701:C-00060407062 G701:C-00060407062
분류기호
한국십진분류법-> 911.005
자료이용안내
국립중앙도서관,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국립세종도서관, 협약된 공공도서관내에서 이용이 가능합니다. 정기이용증 소지자는 이용제한이 없습니다.
※ 협약 공공도서관 리스트 제공

초록내용/해제내용

[초록]

고려와 조선 전기 본초학을 이해하기 위해 이 글에서는 동아시아 삼국에서 위령선(으아리)이 약재로 전파되는 과정을 추적하였다. 위령선 치료법은 신라의 경험방이었다. 600년 전후 신라 승려가 중국에서 위령선으로 환자를 치료한 것을 계기로중국인들은 위령선을 약재로 사용하기 시작하였다. 고려시대에는 위령선을 수록한 중국 본초서가 역으로 유입되었다. 하지만 여말선초에 와서야 위령선이 술위나□(거의채)이라는 사실을 인식하면서 본격적으로 활용하게 되었다. 일본 의학자들 역시 중국 의서를 통해 위령선을 이해하면서, 일본 내에서의 위령선 명칭과 산출지를 조사하였다. 나아가 조선 의학자들에게 위령선의 품종별 차이를문의하거나 일본산 위령선의 가치를 판단하기도 하였다. 동아시아 삼국의 의학자들은 이처럼 시기와 장소를 달리하면서도 동일한 방식으로 위령선의 효능을 습득하고 임상에 활용하였다. 이것이 동아시아에서 본초학이 형성되고 공유되는 방식이었다.

펼쳐보기

초록내용/해제내용

[초록]

This article explores the propagation process of the Clematis Root(威靈仙) in the East Asian three countries. The Clematis Root started as a therapy in the Silla(新羅) Dynasty. Since the Buddhist priest of the Silla treated the Chinese patient with the Clematis Root in around 600 A.D., the Chinese had stored up the various knowledges of the Clematis Root such as the places of production, therapies, collecting method, etc. In the Koryo(高麗) Dynasty, the Chinese botany book Jeungryuboncho(證 類本草), which included the knowledges of the Clematis Root, was imported from China. As the Koryo medical scientists recognized that the Clematis Root is the same with the Uiari of Korea during the latter days of the Koryo to the early days of the Choson(朝鮮), the Clematis Root(Uiari) was began to used as a medicine for various symptoms in Korea. Japanese medical scientists also understood the Clematis Root with the Chinese botany book, and investigated the japanese names and the places of production in Japan. Furthermore, they asked the Choson medical doctors the differences of varieties of the Clematis Root and determined whether or not the efficacy is true. The medical scientists of the East Asian three countries had studied the efficacy of the Clematis Root in exactly the same way, although at different times and places.

펼쳐보기

관련 분야 최신자료

관련 분야 인기대출자료

퀵메뉴

  • 메일링서비스 신청
  • 협약도서관 안내
  • 사서에게물어보세요
  • 프로그램 다운로드
맨위로
  • 페이지 위로
  • 페이지 아래로